문화유산

배순정려비  이미지
배순정려비
  • 소재지영주시 순흥면 죽계로 293번길16

조선 중기 이 지방에서 대장간을 하던 충신 배순의 정려비이다. 광해군 7년(1615)에 정려되어 인조 27년(1649) 손자인 배종이 비석을 세웠고, 영조 31년(1755) 그의 칠대 외손인 임만유가 충신백성이란 말을 넣어 고쳐 세웠다.

배순은 천성이 유순하고 효성이 지극하며, 학문에도 힘써 퇴계 이황이 소수서원에서 유생에게 학문을 강론할 때 그도 글을 배웠다. 그 후 퇴계선생이 세상을 떠나자 삼년복을 입고 철상을 만들어 기리는 등 제자의 예를 다하였다. 배순이 죽자 군민들이 정려각을 세우고 이 마을을 배점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페이지 관리 담당자 문화예술과 안슬기 연락처054-639-6582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내용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